명탐정 호성

dlcjfdnd6.egloos.com

포토로그



요새 드라마에 너도 나도 간이식? 전문가의 의견은


요즘 드라마에는 너도 나도 간기증이 나온다.

전문가 의견은 어떤가 알아보도록 하자

이번 건은 의학적 지식이 사람의 인생을 바꿀수있으니

공익을 위하여 많이 인용했다.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3117410&code=61122013&cp=du

간이식 수술 전문의 의정부성모병원 간담췌 외과 이수호 교수가 올바른 정보를 알려준다.


Q: 간 기증을 하면 기증자 건강에 장기적인 문제가 생긴다?
A: 성인간의 생체 기증자 간이식의 경우 대부분 우간 또는 좌간을 이용하여 수술이 진행됩니다. 물론 수술로 인한 출혈, 담즙 누출, 수술 후 유착 등 간 수술 이후에 발생할 수 있는 단기적 합병증이 있을 수 있으나 흔하지 않고, 회복한 뒤 장기적인 건강상의 문제는 발생하지 않습니다. 건강한 기증자의 경우, 간 절제 후 간은 원래 크기의 약 90% 이상 회복이 되며, 장기적으로 간의 용적으로 인한 문제는 발생하지 않습니다.



http://www.kukinews.com/news/article.html?no=638605

그는 “기증자의 간을 반이 넘는 50~55% 정도 이식한다. 기증하는 사람은 수술 후 1주일에서 열흘 정도 퇴원하는데 일상생활을 하는 데까지는 몇 주 더 걸린다”면서 “다만 간은 30%만 남아도 3~4개월 후면 60~70%까지 자라고 원래의 기능만큼 할 수 있게 돼 큰 걱정은 안 해도 된다”고 말했다.

아울러 송 교수는 드라마에서는 기증만 받으면 모두 살 수 있는 것처럼 그려지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다"고 다소 씁쓸한 조언을 전했다.


http://www.aftertherain.kr/commentary/?work=view&idx=56022&cate=0

최근에는 수술 방법이 달라서

기증자가 후유증이 거의 없다한다





보너스



http://bbs.ruliweb.com/community/board/300143/read/41133603

[유머] 친척에게 간을 요구당한 고3 고등학생. [180]

https://pann.nate.com/talk/317701563#replyArea


큰집에서 저의 간(Liver)을 원합니다

주작이여 2013.02.18 13:36 추천0반대3신고 (새창으로 이동)
낚시글에 많이도 낚였네...글쓴이 지금 쾌감에 소리 지르고 있을듯...
닉네임 눌러보면 다른글중에 임신인지 아닌지 고민이라는 글이 있습니다
고로 이건 낚시글임~~~~
답글 1개  답글쓰기

ㅋㅋ 2013.02.18 13:50 추천0반대0신고 (새창으로 이동) 낚시아니에요 다른사람이랑 닉네임 겹ㅊㅣ거든여 네트판에 ㅋㅋ한번쳐보세요 그사람들 글내용 다 달라요


https://pann.nate.com/talk/330816305

후기


음.. 아이디를 별주부로 쓴건,
당시 고3때여서 여자친구가 언어영역 문학에 심취했던터라.. 장난식으로 닉네임 지어준건데.
그게 오해가 될지는 몰랐네요. 죄송합니다.

논란이 되었던 사촌누나는, 당시 ㄱㅇ은행에서 잘나가던 은행원??이었고,
3년이 지난 지금은 거짓말처럼, 연년생으로 자식을 둘이나 낳았답니다.
회사에서 되게 중요한 역할을 하는지, 회사핑계와 2세 핑계를 댄다고, 
어머니한테 전해들었던 기억이 납니다.

저는 당시, 엄마가 이제 고3인데 공부는 잘 안하고, 맨날 공만 차러 다닌다고
큰집에서 이런 소리 나온다며, 공부를 좀 빡세게 시키셨고,
어머니 덕분에 수능에서 운좋게 로또맞아 서울에서 나름 유명한 대학에 들어갔습니다.

그, 간 이식 이야기가 나온게 설날 직후였던거 같은데.. 그래서 어머니가 한동안 큰집에 저를
안데려가셨어요. 당해 추석에는 고3이라서, 그 다음해 설에는 배낭여행을 보내주셔서 저를
약간 숨기는??느낌이었어요..
그래서 어머니 등쌀에 군대도 일찍 갔답니다....ㅜㅜ 1학기 마치고, 방학에  군대 갔으니..
글쓰던때만해도 막 고3이 되어서 이만저만 고민이었는데..3년이 지난 지금은....
이제 전역을 바라보는 해병대 병장이 되었네요...
(요즘 큰 훈련이어서 해병대 전체가 빡센데..전 축구하다 다리를 다쳐서...훈련은 커녕 휴가도 나왔답니다.)

아, 큰 아버지는 결국 작년에 돌아가셨어요.
어떻게 중국에서 잘 해서 이식을 하겠다??라는 말이 있었던것 같은데..
연세도 있으시고, 다른군데로 전이까지 된 상태라, 작년에 편히 눈을 감으셨습니다.
아버지가 소싯적, 큰아버지 도움을 많이 받으셔서 그런지.
그런일이 있고나서 집안 상황이 많이 어수선해진 것 같아요.
예전에는 온 친척이 모여서 제주도도 가고 많이 화목했던것 같은데..
돌아가시고 나서는 이제 잘 모이지도 않아서.. 마음이 조금 불편한 것도 없지 않아 있습니다.


남자 구라즐 |2017.01.10 23:11 신고하기
허언증 구라도 좀 적당히 쳐라. 10년전에 임신 테스트 글 쓴 아이디가 여친이라고? 13년도 고3이면 14년도 대학교 가고 16년도 3월에 제대말차라고? 뭔 대학가자마자 군대가서 제대를 하냐. 구라도 좀 적당히 쳐라. 관종도 아니고 허언증 구라도 좀 적당히해라.
추천0반대1
답글 0  답글쓰기






나의 생각

아무튼

간기증을 해도

(간을 줘도)

후유증이 없다고 하는 의사 말을 믿고 싶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